컨텐츠 바로가기

서울역 7017

  • 서울시 다국어 홈페이지 영역

서계·중림·공덕

  • HOME
  • 서울역 일대 즐기기
  • 역사문화자원
  • 서계·중림·공덕
서울역일대 역사문화자원 소개

중림동 약현성당,
서소문 순교성지 역사 순례길

서울대교구 소속의 천주교회인 약현성당은 우리나라 최초의 서양식 성당이다. 1892년에 한국 최초로 세워진 성당이며, 로마네스크 양식의 벽돌조 건물이다.명동 성당과 함께 한국 근대 건축사의 중요한 자료로 1977년 국가 문화재(사적 제252호)로 지정되었다.


건축사적 의미


약현 성당은 고딕적 요소가 극히 적은 바실리카식 벽돌조 건물이지만 최초의 양식(洋式) 교회 건축이자 본격적인 벽돌조 건물로서 건축사적인 의의가 매우 큰 건물이다..  또한 1900년 이전의 몇 안되는 양식(洋式) 건축물 중 일본을 통하지 않고 직접 서양으로부터 수용되었다는 점에서 명동 대성당과 함께 한국 근대 건축사의 주요한 서두를 점하고 있다.

물론 명동대성당 만큰 완전하고 순수한 서양 중세 양식을 갖추지는 못하였지만 명동 대성당의 건축에 앞서 교회 건축과 서양 건축의 핵심적인 여러 요소들이 채택되어 시험되었다는 점에서 더 큰 의의를 부여할 수 있다. 

약현성당 홈페이지 바로가기
약현성당 외관 사진

서소문역사공원과 손기정 둘레길

중구 의주로에 있는 서소문역사공원은 넓이 1만 평방미터가 넘는 큰규모의 공원으로, 분수대와 정자, 그리고 게이트볼장, 체력단련장, 궁도장 등이 설치된 시민근린공원이다.

현재 중림동의 손기정기념관, 약현성당, 서소문역사공원 등지를 연계해 길이 1050미터, 도보 30분 정도의 둘레길이 조성되어 있다. 둘레길 시작점에는 손기정 선수의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 결승 골인 장면이 벽화로 조성되어 있고, 인도에는 손기정 선수의 풋프린팅이 되어 있다
손기정 기념관은 일제시대 때 마라톤 선수로서 세계를 제패한 손기정 선수(1936년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 금메달리스트)의 뜻을 기리고자 손기정 탄생 100주년인 2012년 10월 14일에 개관한 기념관이다. 기념관은 1918년 만리동에 건립된 손기정 선수의 모교인 양정의숙(21회 졸업)을 리모델링하여 건립하였다.
손기정 기념관 관람안내

제1전시실(도전, 극복, 승리), 제2전시실(민족애, 평와에의 의지, 국가의 소중함), 영상실(세계의 기억 : 감동과 화합), 기획전시실(변화와 소통)로 구성

  • 주소 및 교통안내

    서울특별시 중구 손기정로 101(만리동 2가)

  • 지하철

    2,5호선 충청로역 5번출구(도보 10분)

  • 버스

    손기정 체육공원 입구 가까이 버스정거장에는

    163번, 261번, 463번, 604번, 8001번, 용산 04번이 있습니다.

    ※ 정거장번호 : 손기정 체육공원 입구 02-102 / 손기정 체육공원 03-228

  • 관람시간

    10:00 ~ 18:00(마감 1시간 전까지 입장, 매주 월요일, 설날(양력,음력) 추석 휴무

  • 입장료 무료

    문의전화 : 02-236-1936

  • 홈페이지

    www.sonkeechung.com/wordpress/

  • 손기정 기념관 사진1
  • 손기정 기념관 사진2

시간을 비껴간 듯한
염천교 수제화거리

서울역 경의선 철로 위에 걸린 염천교 다리 위엔 시간을 비껴간 듯한 풍경이 펼쳐진다. 빽빽하게 놓여있는 검은색의 신사화들, 알록달록 화려한 댄스화가 모습을 뽐내는 쇼윈도가 한 블럭 내내 펼쳐지는 곳. 이곳의 가게들은 광복 이후부터 현재까지 부침도 있었지만 변하지 않고 자리를 지켜왔다. 성수동 구두 기술자들부터 금강제화 설립자까지 구두 관련 종사자라면 한 번쯤 이곳을 거쳐가지 않은 사람이 없다고 한다.

70~80년대의 번성기도 지나가고 지금은 아는 사람만 찾아오는 곳이 되었지만, 그래도 70년의 기술과 세월의 흔적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이곳은 우리나라 구두 산업의 살아있는 역사라고 할 수 있다.

서울 한복판에서 묵묵히 오랜 세월을 버텨온 이 곳은 지금, 성수동 제화 거리의 성공에 뒤이어 건강화를 테마로 또 한번의 부흥을 준비하고 있다. 실력있는 기술자들과 일평생 구두에 열정을 바친 상인들이 더 나은 제품과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앞으로가 더욱 기대된다.

염천교수제화거리 사진